무료 와이파이
무료 아침 식사‎

Hostal Mi Casa en la Playa

무료 취소 최소 3일 전 또는 그보다 더 일찍 예약 시 무료 취소가 가능합니다.

6.3
좋음
290 리뷰
최상의 위치
정말 친절한 스텝

숙소 정보

서핑, 부기, 승마, 웨이크보드, 카약, 패들보딩, 바다거북 관찰, 호스텔의 해먹이 있는 팔라파스에서의 휴식, 수영장, 레스토랑-바(신선한 코코넛)에서 전망을 즐기기에 완벽한 장소입니다. 다양한 가격의 식사와 음료. 호스텔에서는 매일 커피와 깨끗한 물을 제공합니다. 야외 수영장을 갖추고 있습니다.

이 숙소는 해변 바로 앞에 있습니다. Hostal Mi Casa en la Playa는 시파카테(Sipacate)의 엘 파레돈(el Paredon)에 위치해 있습니다.
호스텔의 장식은 이곳의 소박한 재료로 만들어졌습니다.

Hostal Mi Casa en la Playa 조건 및 정책:

취소 정책: 도착 48시간 전.

체크인 시간은 12:00~22:00입니다.
10시 이전에 체크아웃하세요.

도착 시 현금, 신용카드, 직불카드로 결제하세요.

세금은 포함되지 않습니다 - 12.00%
아침 식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일반적인:
접수 7시부터 22시
통금 없음.
최대 체류 기간은 14일입니다.
애완 동물 금지.
어린이는 허용되지 않습니다. (Auto-translated from original language)

리뷰 & 평가

6.3
좋음
290 리뷰
  • 보안
    6.5
  • 위치
    9.1
  • 직원
    7.1
  • 분위기
    6.1
  • 청결
    4.6
  • 가격 대비 만족도
    6
  • 시설
    4.7

객실 현황 확인

체크인
체크아웃
숙박인원

위치

최근 리뷰

6.0
좋음
2024. 4. 18.
It is right next to the beach with a lot of hammocks to relax in.The staff is friendly,and the place is cleaned many times during the day. There aren't any social activities, but place turns to party place after 23 pm, around 9 pm on Saturday. Music makes it difficult to sleep. No locks in dorms only, two lockers in one room.The room is very hot during the night.
더 보기
여성, 31-40
6.0
좋음
2024. 4. 04.
the hostel is just by the beach, the staff were friendly and the food was good. The overall cleanliness was questionable, the rooms smelt of mold and things were constantly falling from the ceiling on the beds. The beds were not that comfortable. I didn't do a thorough read of the other reviews which I should have, this is the after party hostel. Expect music to be playing until 3 or even 5 am. Not the place if you are looking to rest. I would not stay there again.
더 보기
여성, 25-30
3.7
평점
2024. 3. 23.
The worst hostel I have ever stayed at. I booked 3 nights but had to leave after the first night to save my mental health. Best way to describe the night was sleeping in a sauna at an empty club. The music was so loud I couldn’t think straight, it felt like torture. Unfortunately I have nothing good to say about this hostel. Even the pool was trash. It was so hot in the room, I thought I had a heat exhaustion. The breakfast was nice but it absolutely did not make up for everything else!
더 보기
여성, 18-24

시설

  • 무료

    • 무료 아침 식사‎
    • 침대시트 제공
    • 무료 주차장
    • 타월 포함
    • 무료 와이파이
  • 일반 시설

    • 수영장
    • 예약 교환
    • 주차
    • 야외 수영장
    • 천정 환풍기
  • 서비스

    • 인터넷 사용
    • 세탁 시설
    • 24 시간 리셉션
    • 투어 / 여행 안내 데스크
    • 24 시간 경비
    • 안내 데스크(운영 시간 제한)
  • 식사&음료

    • 레스토랑
    • 식사 이용가능
  • 엔터테인먼트

    • 나이트 클럽
    • 보드 게임
    • Wi-Fi

El Paredon에서 더 많은 호스텔